올랜도중앙침례교회 창립 50주년 감사예배

강승수 0 752 03.20 15:25

66291a72130d18ce886d7dc2d47fa331_1710964339_1931.jpg


66291a72130d18ce886d7dc2d47fa331_1710964341_87.jpg


66291a72130d18ce886d7dc2d47fa331_1710964350_6949.jpg


66291a72130d18ce886d7dc2d47fa331_1710964379_1569.jpg


66291a72130d18ce886d7dc2d47fa331_1710964391_5664.jpg


66291a72130d18ce886d7dc2d47fa331_1710964700_9562.jpg
 

66291a72130d18ce886d7dc2d47fa331_1710964397_1057.jpg


66291a72130d18ce886d7dc2d47fa331_1710964410_4471.jpg


66291a72130d18ce886d7dc2d47fa331_1710964417_7491.jpg


66291a72130d18ce886d7dc2d47fa331_1710964424_553.jpg


66291a72130d18ce886d7dc2d47fa331_1710964438_4758.jpg


66291a72130d18ce886d7dc2d47fa331_1710964584_3817.jpg


66291a72130d18ce886d7dc2d47fa331_1710964589_3575.jpg


66291a72130d18ce886d7dc2d47fa331_1710964596_5414.jpg 

올랜도 중앙침례교회(김선국목사)는 창립 50주년을 맞이하여 지난 316-17일에 음악회와 함께 감사예배를 드리며 교회를 세우시고 지난 50년간 인도해 주신 하나님의 은혜에 감사드렸다.

 

올랜도 중앙침례교회는 19743월 셋째 주일에 소수의 평신도들이 모여서 미국교회인 원터파크 제일침례교회에서 따로 예배를 드리기 시작하면서 시작되었다. 그때 함께했던 개척 멤버 중 임철빈, 이학모, 박진하 형제들은 나중에 목회자가 되었다. 1년 후에 문창선목사가 1대 담임목사로 부임하여 정식 미션교회로 시작하였다.

 

창립 50주년 감사음악회 에벤에셀16() 오후 7시에 피아니스트 박선아교수(본교회 성도)와 성가대, 그리고 주일학교 자녀들이 함께 하여 아름다운 찬양을 하나님께 돌려드렸다. 특히 박선아교수는 바하와 베토벤, 리스트가 하나님을 찬양하기 위해 작곡한 연주곡들과 “Majesty”, “Nearer, May God to Thee”, “Sunshine in My Soul”를 편곡한 작품들을 아름답게 연주하여 큰 감동을 주었다. 또한 김선국 담임목사가 직접 성가대를 지휘하여 드려진 찬양도 은혜가 넘쳤다.

 

주일 오전 11시에 창립 50주년 감사예배를 드렸다. 찬양팀의 찬양 인도로 은혜 가운데 예배가 시작되었다. 본교회 개척 멤버인 박진하목사(뉴욕 퀸즈침례교회)의 대표 기도와 성가대의 찬양, 여러분이 보내준 축하 영상들이 이어졌다. 김선국 담임목사의 환영 인사와 광고가 있었다. 특히 40년 이상 본 교회를 섬기신 성도들에게 꽃다발을 증정하며 감사를 표현하였다.

 

총회 총무인 강승수목사는 축사를 통해 지난 50년간 본교회 인도해 주신 하나님, 그리고 본교회를 통해 하나님이 하신 구원의 역사, 제자 삼으신 역사, 목회자를 세우신 놀라운 일들을 기억하며 축하드렸다. 본교회 동문으로 이번 50주년 기념을 맞이하여 타주에서, 선교지에서 찾아오신 목회자, 선교사, 그리고 평신도가 함께 찬양을 올리는 특별한 순서도 있었다. 이들은 청년의 때에, 청년부에서 함께 활동한 분들이었는데 지금은 모두 목회자와 평신도 지도자로 각자 귀한 사역을 감당하고 있다.

 

이날 말씀은 본교회 제4대 담임목사이시며 제24차 총회 총회장을 역임하셨으며, IMB 선교사로 사역하고 은퇴하신 김기탁목사가 전해주셨다. 김기탁목사는 사도행전 1:813:1-3을 본문으로 하나님의 맘에 든, 과연 그 교회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전하며 예루살렘교회와 안디옥교회를 비교하며 하나님의 마음에 든 교회가 되라고 도전하였다. 또한 본 교회에서 사역할 때의 이야기를 통해 지난날 하나님이 하신 일을 감사드렸고 개척 때부터 큰 도움을 주었던 원터파크 제일침례교회에게 감사를 표했다.

 

우릴 사용하소서란 찬양으로 온 성도들이 다시 한번 주님께 헌신하며 앞으로 50년을 향해 더 귀하게 쓰임 받는 교회가 되기를 소원하며 예배를 마쳤다. 김선국 담임목사는 약 4년 전에 서세원 목사의 후임으로 부임하여 열정적으로 사역하며 교회를 건강하게 세워가고 있다. 본교회는 50주년을 기념하여 선교관을 구입하고 선교사님들이나 목회자들이 안식하고 쉴 수 있는 쉼터를 오픈하였다.

 

지난 50년 동안 남부의 대표적인 한인 침례교회 중 하나로 중요한 역할을 감당하며 쓰임 받았던 올랜도 중앙침례교회가 앞으로도 멋진 사역의 여정을 만들어가며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는 교회가 되기를 기대하며 기도한다.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39 VA 버지니아 지방회 3월 월레회 및 소식 강승수 04.05 211
열람중 FL 올랜도중앙침례교회 창립 50주년 감사예배 강승수 03.20 753
537 CAn 북가주 지방회 “Protect Kids of California Act of 2024” 청원서 서명운동을 위… 강승수 03.15 536
536 TXm 택사스 중서부 지방회 3월 모임 (야유회) 강승수 03.13 445
535 FL 올랜도중앙침례교회 선교관(쉼터) 오픈 강승수 03.10 1002
534 TXn 한마음교회(TX) 창립 20주년 기념 & 목사안수식 (강덕훈) 강승수 02.21 1280
533 CAN 2024년 캐나다 지방회 서부 첫모임 정경조 02.19 1034
532 TXn 세미한교회 목사안수식 (진광현, 박성민, 최선목) 강승수 02.14 1332
531 FL 2024 플로리다 한인침례교회 협의회 리더십 세미나 김섭리 목사 02.13 902
530 TXn 텍사스 북부지방회 2월 월례회 강승수 02.13 978
529 CAn 2024년 북가주 지방회 신년하례회 강승수 02.05 1093
528 IN-KY-MI-CH 중동북부 지방회 신년모임 강승수 01.31 1002
527 KS 캔사스 지방회 1월 모임 강승수 01.24 1012
526 TXn 텍사스 북부지방회 신년모임 강승수 01.24 1207
525 CAn 북가주지방회 연말송년 모임 강승수 2023.12.29 1432
524 CAs 남가주 송년모임 강승수 2023.12.19 1271
523 PA PA 지방회 연말모임 강승수 2023.12.16 1012
522 CAN 캐나다 지방회 서부모임 송년 감사의 밤 정경조 2023.12.14 1675
521 TXn 북부지방회(TX) 12월 월례회 강승수 2023.12.13 1199
520 NY 뉴욕/뉴저지 한인침례교지방회, 2023 연합성탄송년모임 CKSB 2023.12.13 1183
519 CAs 오요한 목사님 (새마음침례교회 원로)께서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으셨습니다. 강승수 2023.11.30 1674
518 NY 미남침례회 뉴욕지방회 사모위로모임 “대체불가 사모를 사랑해요” CKSB 2023.11.28 1411
517 FL 2023 플로리다 한인침례교회 연합회 제39차 연차총회 CKSB 2023.11.28 1616
516 WA-OR 제자삼는교회(WA) 담임목사 이취임식 강승수 2023.11.16 2897
515 VA 버지니아 지방회 신임회장단 강승수 2023.11.05 2608
514 IN-KY-MI-CH 중동북부 지방회 정기총회 강승수 2023.11.02 2869
513 TN 멤피스한인침례교회 박원철 담임목사 취임감사 예배 강승수 2023.11.02 2598
512 MD MD-DE 지방회 제15차 연차 총회 강승수 2023.10.26 1460
511 TXn 뉴송교회 목사와 안수집사 안수식 강승수 2023.10.19 1965
510 CAs 임정숙사모 (고 이재규목사)께서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았습니다. 강승수 2023.10.14 1810
509 FL 김학수목사님이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으셨습니다. 강승수 2023.09.22 2580
508 CAn 북가주지방회 정기총회 강승수 2023.09.22 2472
507 CAN 캐나다 지방회 정기총회 강승수 2023.09.14 2385
506 NY 미남침례회 뉴욕한인지방회 제40회 정기총회, 회장단 유임 CKSB 2023.09.13 1726
505 IA-NE-MN 김경희사모님(조동현목사)이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으셨습니다. 강승수 2023.09.06 2248
504 MD MD/DE 지방회 월례회 강승수 2023.09.01 1900
503 VA 고 손영숙 목사님(영광침례교회 VA)께서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으셨습니다. 강승수 2023.08.23 2178
502 NY 뉴욕 지방회 목회자 수양회 소식 CKSB 2023.08.23 1903
501 CAs 남가주 지방회 2023 여름수련회 강승수 2023.08.16 2169
500 CAn 북가주협의회 가족수양회 강승수 2023.08.11 2548
499 WA-OR 서북미지방회 수양회 댓글+1 강승수 2023.08.10 2300
498 TXn 텍사스 남침례회 한인교회 협의회 (KBFT) 정기총회 강승수 2023.08.05 2502
497 NY 첼린지 2023 청소년 수련회 "God with Us" CKSB 2023.06.30 2177
496 CAN 5월 미주 남침례회 캐나다 지방회 서부모임 정경조 2023.06.12 3419
495 NY 남침례교 뉴욕한인지방회 2023년 야외 예배 CKSB 2023.06.06 2542
494 MO 이재덕 목사께서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았습니다. 강승수 2023.06.02 2759
493 MD MD/DE 지방회와 버지니아 지방회 연합 야유회 강승수 2023.05.24 2912
492 OK 김광수 담임목사 취임감사예배 댓글+1 강승수 2023.05.06 3796
491 CAn 북가주 지방회 4월 월례회 강승수 2023.04.20 3829
490 CAs C국 신학교 (해외선교부 산하) 이사회 강승수 2023.04.16 29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