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공부

장년성경연구 제3과 "축하하며 예배하다" 삼하 5:9-12, 12-19 교사용 교재

장년성경연구 교사용 교재

2018617일 주일

 

3

 

축하하며 예배하다

학습구절: 사무엘하 59 -12; 612 -19

성경진리:

하나님의 백성들은 하나님께서 행하시는 일들과 그의 임재를 경축해야 한다.

주요교리:  청지기 직분

하나님은, 세상적인 것이거나 영적인 것이거나, 모든 축복의 근원이 되신다.

우리가 소유하고 있는 모든 것들은 물론 우리 자신까지도 하나님으로부터 받은 것이다.

암송구절: 사무엘하 615

다윗과 온 이스라엘 족속이 즐거이 환호하며 나팔을 불고 여호와의 궤를 메어오니라

While he and all Israel were bringing up the ark of the Lord with shouts and the sound of trumphets.

 

시작하는 글:  

예배에는 몸의 동작이나 표정 같은 외적인 표현이 수반될 때가 많다.

어떤 사람들은 손을 들기도 하고, 눈을 감기도 하며, 열정에 차서 찬양을 한다.

사람들은 여러 가지 방법으로 예배를 드린다.

그러나, 특정한 형태의 예배를 통해 하나님 안에 있는 기쁨을 자유롭게 표현하는 것과 모든 사람들이 가장 적합하다고 생각하는 형식으로 예배를 드리도록 요구하는 것은 별개의 문제이다.

이번 주의 학습에서, 우리는 고대 이스라엘 사람들의 예배생활의 일면을 보게 된다.

우리는 또한 그들도, 우리들처럼, 예배에 대해 비판적인 태도를 가질 수 있었다는 것을 보게 된다.

아무튼, 다윗이 하나님께 대한 사랑을 놀라운 방법으로 표현한 것은 사람들이 하나님과 그가 행하시는 일들을 서로 다르게 축하하며 기념하고 있다는 사실을 우리에게 상기시켜 준다.  

 

본문배경설명

사무엘하 51절부터 623절까지

사무엘하 54절과 5절은 다윗이 나이가 삼십 세에 왕위에 올라 사십 년 동안 다스렸으되 헤브론에서 칠 년 육 개월 동안 유다를 다스렸고 예루살렘에서 삼십삼 년 동안 온 이스라엘과 유다를 다스렸더라고 기록하고 있다.

이스라엘의 통일 왕국의 왕으로 다윗이 제일 처음 시도한 일은 잘 요새화(要塞化)된 산성인 예루살렘을 정복하는 것이었다 (5: 6 -8).  

이스라엘 자손이 여호수아의 지도하에 가나안 땅에 들어왔을 때 예루살렘에는 여부스 족속이 살고 있었고, 여호수아는 예루살렘을 베냐민 자손에게 기업으로 나누어 주었다 (18: 28).  

사사기 18절에 의하면, 유다 자손이 한 때 예루살렘을 쳐서 점령하여그 성을 불태운 적이 있었다.

그러나, 사사기 121절은 베냐민 자손이 예루살렘에 거주하는 여부스 족속을 쫓아내지 못하였()” 것으로 기록하고 있다.

예루살렘이라는 지명은 매우 오래된 것으로, 이스라엘 자손이 가나안 땅에 도착하기 이전부터 불려진 이름이 되고 있다.

여부스 족속이 예루살렘에 살고 있는 동안, 그곳은 또한 여부스시온 산성으로 불려지기도 하였다 (19: 10; 삼하 5: 7).

예루살렘은 천연적으로 잘 요새화된 산성으로, 여부스족은 그곳을 점령하려는 여러 번의 시도를 막아내었다.

그래서 여부스 사람들은 시온 성을 점령하려는 다윗의 시도를 비웃었다.

그들은 그 성이 매우 강하고 견고하기 때문에 맹인과 다리를 저는 자()”이 지킨다 할지라도 다윗을 물리칠 것이라고 주장하였다 (5: 6).

8절은 다윗의 군사들이 물을 길어 올리는 바위 벽을 타고 올라가서 성을 점령한 것으로 밝히는 것처럼 보인다.  

그러나 성경학자들은 다윗의 군사들이 예루살렘 성을 점령한 방법은 분명치 않은 것으로 보고 있다.  

분명한 사실은 다윗은 예루살렘을 점령하였고, 그 곳을 그의 수도로 만든 것이다.  

그 다음으로 다윗이 중요한 과제로 삼은 것은 이스라엘의 적으로, 다윗이 사울에게 쫓기고 잇던 관계로 불안한 동맹관계를 유지하고 있던 블레셋 사람들에 대한 적대를 분명하게 한 것이었다 (5: 17 -25).

다윗이 이스라엘의 통일 왕국의  왕이 되고 예루살렘을 수도로 삼은 것을 알았을 때, 블레셋 사람들은 근처의 골짜기에다 군대를 배치하여 다윗에 대항하여 싸울 준비를 하였다.

여호와의 인도하심을 받아, 다윗은 성공적으로 블레셋 사람들을 중앙고원지대와 광야에서 쫓아내어 해안의 거주 지역으로 다시 돌려 보냈다.

그런 다음, 다윗은, 이스라엘을 여호와의 통치하에 더욱 강하게 결속시키기 위한 목적으로, 하나님의 거룩한 궤를 예루살렘으로 호송해 오기로 하였다 (6: 1 -19).

사무엘의 사역 초기에, 이스라엘 백성의 지도자들은 블레셋과의 싸움에서 패하자, 승리의 방편으로 여호와의 언약궤를 전쟁터로 가지고 오는 어리석은 일을 하였고, 결과적으로 싸움에서도 패하고 언약궤도 블레셋에게 빼앗기고 말았다 (삼상 4: 10 -11).

그러나, 그 언약궤로 인해 하나님의 심판이 블레셋 성읍들에게 내렸으므로, 그들은 곧 언약궤를 이스라엘로 돌려보냈다 (삼상 6: 1 -3).

그 후 언약궤는 수십 년 동안 기럇여아림에 있는 아비나답의 집에 있었다(삼상 7: 1).  

하나님의 궤를 옮기려는 다윗의 첫 번째 시도는 잘못되었다.

하나님의 궤를 소들이 끄는 새 수레에 싣고 옮기는 동안, 소들이 갑자기 뛰므로 아비나답의 아들 중 하나인 웃사가 궤가 수레에서 떨어지지 않게 손을 들어 궤를 붙들었다.

여호와께서는 그 죄를 벌하셔서 웃사의 생명을 취하셨고, 다윗은 여호와를 두려워하여 그 궤를 예루살렘으로 가져오지 않고, “가드 사람 오벧에돔의 집으로 가져 가게 하였다 (삼하 6: 1 -11).

그 궤는 오벧에돔의 집에 석달 동안이나 있었는데, 여호와의 궤로 인하여 그의 온 집이 복을 받았다는 말을 들은 다윗은 마침내 궤를 예루살렘으로 옮겨 왔다 (6: 12 -19).

이번에는, 다윗은 전적으로 법도에 따라 행하였다.

다윗 성으로 들어오는 행렬은 큰 장관을 이루고 기쁨으로 넘쳤다.

다윗도 직접 그 행렬에 앞장 서서 춤을 추며 기뻐하였다.

사울의 딸이자 왕후인 미갈은 왕이자 남편인 다윗이 그같이 하는 것으로 보고 지체를 떨어뜨리는 일로 못마땅하게 여겼다.

이에 대해 다윗은 자기가 여호와 앞에서는 이보다 더 낮아져서 스스로 천하게보여도 좋다고 하였다 (6: 22).

이번 주에 배우는 5장과 6장은 오랜 기간에 걸친 범위가 광범위한 것이 되고 있다.

그러나 이 기간을 간략하게 요약한다면, 다윗은 선하고 성공적인 왕이었다.

그는 하나님을 영화롭게 하였고, 나라를 통일시켰으며, 이스라엘의 적들을 물리쳤으며, 백성들을 잘 다스렸다.

사무엘하의 상당부분이 다윗의 죄와 실패로 채워지고 있는데, 그것은 다윗에 대한 왜곡된 견해를 나타낼 수 있다.

분명히 인간인 다윗도 나름대로의 약점과 결점이 있었으며, 수십 년 간의 권력은 그를 어느 정도 부패시킨 요인이 되었을 것은 의심의 여지가 없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는 진정으로 하나님을 경외하였고, 이스라엘을 위해 옳은 일을 행하기를 힘썼다.

다윗이 여호와와 그의 백성을 그같이 성실하게 섬긴 그의 초기 통치 기간을 다루고 있는 본문 구절에서, 우리는 다윗이 하나님의 마음에 합한 사람으로 불렸던 이유의 일면을 보게 된다.

 

학습구절 연구

인정을 받다 (사무엘하 59 -12)

5: 9     다윗이 그 산성에 살면서 다윗 성이라 이름하고 다윗이 밀로에서부터 안으로 성을 둘러 쌓으니라

5: 10    만군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함께 계시니 다윗이 점점 강성하여 가니라

5: 11    두로 왕 히람이 다윗에게 사절들과 백향목과 목수와 석수를 보내매 그들이 다윗을 위하여 집을 지으니  

5: 12    다윗이 여호와께서 자기를 세우사 이스라엘 왕으로 삼으신 것과 그의 백성 이스라엘을 위하여 그 나라를 높이신 것을 알았더라

59 예루살렘을 점령한 후, 다윗은 새로운 건설계획을 시작하였다.

그는 두 가지 목적을 갖고 있었다.

첫째로, 그는 요새를 재건하고 개선하여 방어력을 높이기를 원하였다.

둘째로, 그는 통일 이스라엘의 수도로 서기에 합당한 도시로 만들기를 원하였다.

도시의 동북쪽 모퉁이에는, 위에다 밀로로 불려지고 있는 축대 벽들을 둘러 쌓았다.

그곳은 그의 궁전과 방어 구조물을 포함하여 건설 작업을 할 수 있는 보다 안정적인 장소가 되었다.

다윗은 그 산성에 살면서 그 이름을 다윗 성이라고 불렀다.

당시 고대사회에서 정복자들과 왕들은 종종 도시 이름을 자기 이름을 따서 짓곤 하였다.

그것은 특별히 새 시대가 시작된 것을 사람들에게 알리는 역할을 하였다.

그같이 함으로, 다윗은 이스라엘 백성에게 정복할 수 없었던 여부스 족속의 산성이 정복되었으며, 사울 왕의 시대는 끝났고, 이스라엘의 새 역사가 시작되고 있음을 알렸던 것이다.   

 510 이스라엘이 하나로 통합되고 블레셋과 여부스족에 대한 군사적 승리를 이룬 일은 그 지역에서 힘의 극적인 변화가 일어난 것을 알리는 신호였다.

블레셋의 영토는 크게 줄어들었고, 그들의 정치 및 경제적 영향력은 약화되었다.

이스라엘은 더 이상 약하고, 서로 갈라진 지파들의 연합체가 아니라 아프리카와 아시아의 육로를 지배하는 강력한 왕국이 되었다.

성경은 그 같은 사실을 다윗이 점점 강성하여 가니라는 말로 표현하였다.

성경은 또한 만군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함께 계시니라는 말로, 다윗이 그 같은 군사 및 정치적 영향력과 성공을 거두게 된 것은 하나님의 은혜가 큰 요인이 되고 있음을 강조하였다.   

그것은 다윗이 실제로 하나님의 택하심을 받은 자이며, 그는 하나님께서 주신 임무를 바르게 수행하고 있음을 나타내고 있다.

511 -12 - 히람두로의 왕이었다.

드로는, 시돈과 함께, 지중해 연안에 위치해 있던 큰 성읍들 중의 하나였다.

드로 왕국은 지금 레바논으로 알려지고 있는 이스라엘의 바로 북쪽 지역에 위치해 있었다.

그 지역 사람들은 군사력 보다는 상업과 무역업을 발전시켰다.

그들의 배들과 상인들은 해상으로 당시 알려진 세계를 왕래하였다(열왕기 상 9: 26 ~28; 10: 11 ~12 참조).

그들은 또한 당시 유명했던 레바논의 백향목들과 다른 천연 자원 물에 대한 통제권도 갖고 있었다.

드로 왕국은 또한 이스라엘에 있는 사람들보다 기술이 월등한 장인들을 갖고 있었다.

그러므로, 히람 왕은 다윗 왕의 궁전과 솔로몬 왕의 성전 건축에 밀접하게 관여 하였다 (역대 하 2: 1 ~ 16 참조).

우리는 다윗이 어떻게 히람 왕이 제공한 물자들과 노역(勞役)들을 지불했는지를 알지 못하지만, 아마도 다윗은 그에 대한 보상으로 이스라엘의 농산물들을 배에 실어 북쪽으로 보냈을 것으로 보인다 (대하 2: 10).

히람 왕이 다윗 왕에게 사절들을 보내고 백향목과 목수와 석수들을 보내어 그의 왕궁을 짓는 것을 도와준 일은 국제 무대에서 다윗의 명성이 입증된 일이 되고 있다.

왕이나 지도자들이 힘과 명성을 얻게 되면, 교만에 빠지기 쉽다.

그리고 그들은 그들의 궤도에 있는 모든 것이 자신들의 이익을 위해 존재하는 것으로 보기 시작한다.

이것이 지도자의 몰락이 시작되는 시점이며, 그대로 내버려두면 지도자와 추종자들 모두가 파멸을 당하게 마련이다.

그래서 성경은 교만은 패망의 선봉이요 거만한 마음은 넘어짐의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6 장년성경연구 교사용 교재 제 9 과 "순종의 삶" (야고보서 1:19-27/ 2:1-4) CKSB 10.21 4
35 장년성경연구 교사용 교재 제 8 과 " 인내의 삶"(야고보서 1;2-15) CKSB 10.14 85
34 장년성경연구 교사용 교재 제 7 과 "참된 사랑의 삶"(갈 6:1-10, 14-15) CKSB 10.08 108
33 장년성경연구 교사용 교재 제 6 과 "참된 열매" (갈5장 13 -26절) CKSB 10.02 161
32 장년성경연구 교사용 교재 졔 5 과 "참된 자유"(갈라디아서 4:8-20) CKSB 09.22 229
31 장년성경연구 교사용 교재 제 4 과 "참된 상속자들" (갈 4장 23-29; 4장 1-7) CKSB 09.16 242
30 장년성경연구 교사용 교재 제 3 과 "참된 구원의 삶"(갈 3:1-14) CKSB 09.09 285
29 장년성경연구 교사용 교재 제 2 과 "참된 은혜" (갈 2장11-21) CKSB 09.02 353
28 장년성경연구 교사용 교재 제 1 과 "참된 복음" (갈1장:1-10) CKSB 08.27 399
27 일반성경공부 성경속의 보석 CKSB 08.25 263
26 장년성경연구 장년성경연구 제 13 과 : "죄에 대한 징벌과 용서" 삼하 24:10-25 CKSB 08.19 391
25 장년성경연구 장년성경연구 제 12 과 "감사의 찬양" 삼하 22:26-36, 50-51 CKSB 08.13 417
24 장년성경연구 장년성경연구 "문제를 해결한 다윗" 삼하21:1-6,10-14 교사용 교재 CKSB 08.13 395
23 장년성경연구 장년성경연구 "제10과 "세바의 반역을 저지한 다윗" 사무엘하 20:1-2, 14 -21 CKSB 07.31 472
22 장년성경연구 장년성경연구 제9과 "왕권의 복원" 삼하19:1-15(교사용 교재) CKSB 07.20 549
21 장년성경연구 장년성경연구 "제8과 "권좌에서 물러나게 된 다윗" 삼하15:10-16,24-30 (교사용 교재) CKSB 07.14 600
20 장년성경연구 장년성경공부 제 7과 "슬픔에 잠기게 된 다윗" 삼하13:15-20,31-39 교사용 교재 CKSB 07.09 604
19 장년성경연구 장년성경연구 제6과 "책임이 따르는 삶" 사무엘 하 12:1-14(교사용 교재) CKSB 07.01 658
18 장년성경연구 장년성경연구 제 5과 "은총을 베푸는 삶 (삼하 9:1-13) 교사용 교재 CKSB 06.23 734
17 장년성경연구 장년성경연구 제4과 "영원히 견고하게 될 왕위" (삼하 7:8-21) CKSB 06.16 609